로고

로고

한국도로공사 뉴스룸

“새로운 시작, 더 나은 미래”
사람 중심 스마트 고속도로를 향해 나아가는 한국도로공사 소식입니다.

뉴스룸

추억의 고속도로 현장 사진 속 주인공을 찾습니다!

배포일 2019-02-20 생산부서 홍보실 50주년기념사업팀
‣ 고속도로 건설현장 등에서 촬영된 추억의 사진 속 주인공을 찾는 이벤트
- ‘70년 경부고속도로 개통식 카퍼레이드 등 과거사진 5장 속 어린이 7명 찾아
- 본인으로 확인된 사진 속 주인공에게는 소정의 기념품 등 지급


□ 한국도로공사(사장 이강래)는 2월 20일(수)부터 6월 30일(일)까지 과거 고속도로 건설현장을 배경으로 촬영된 추억의 사진 속 인물을 찾는 ‘사진 속 주인공을 찾습니다’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. 

  o 이는 한국도로공사 창립 50주년을 맞아, 고속도로 초창기(70~80년대)의 시대상황이 반영된 추억의 사진을 통해 국민들에게 향수를 불러일으키고, 고속도로의 지난 반세기 발자취를 돌아보기 위한 것이다.

□ 과거 사진 속 주인공들은 1970년 7월 7일 대전IC에서 펼쳐진 경부고속도로 전구간 개통식 카퍼레이드 등 총 5장의 사진 속 7명이다.

  o 이들 모두는 어린 아이들로, 현재는 40대~50대의 중장년이 됐을 것으로 예상된다. 한국도로공사는 우리나라 현대사의 주역으로서 경제성장 및 민주화의 역사와 함께해 온 이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그 당시 고속도로가 이들의 삶에 어떤 의미였는지 알아볼 계획이다.

□ 사진 속 주인공에 대한 제보 등은 한국도로공사 50주년 기념사업팀(054-811-1363, beomsu11@ex.co.kr)으로 연락 후, 사진 대조 등 본인 확인절차를 통해 사진 속 주인공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이 지급된다. 자세한 내용은 한국도로공사 창립 50주년 특집 홈페이지(www.ex50.co.kr)와, 페이스북, 블로그, 트위터 등 한국도로공사의 모든 온라인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□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“이번 이벤트는 한국도로공사와 고속도로의 50년 역사와 의미를 국민들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”며, 앞으로도 “국민들과 함께 소통하는 이벤트를 통해 창립 50주년의 감사의 뜻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목록으로